오늘 집으로 돌아오면서 박원순 시장 관련 뉴스를 접하게 되었습니다.


내용을 확인 해보니, 오늘(9일) 오후 5시 17분경에 박원순 시장의 딸이 '4~5시간 전 아버지가 극단적 선택을 암시하는 내용의 통화를 한 이후 연락두절이 되었다' 라며 경찰에 신고를 했다고 합니다.



이에 경찰은 휴대전화가 꺼진 최종 위치를 추적해보니 서울 성북동 소재의 핀란드 대사관저 인근으로 확인 되었다고 하는군요.


이에 2개 중대와 경찰견, 드론 등을 투입해서 현재까지 소재를 확인중이라고 하며 서울 소방본부 또한 약 5시 50분 경 최종 위치가 확인된 곳 부근으로 구급대 등을 출동 시킨 상태라고 합니다.

서울시 관계자 또한 오늘 박원순 시장이 출근을 하지 않았으며 현재까지 연락이 닿지 않아 상황 파악을 하고 있다고 밝혔는데요.




더욱이 시장의 실종 이유로 한 언론보도에서 미투 의혹을 보도하려고 했다는 루머가 돌고 있다고 합니다.



이에 대해서는 경찰이 보안유지 등을 이유로 상세한 내용은 말하기 어렵다는 입장을 밝혔으며 루머이길 바래 봅니다.


그리고 가족들을 생각해서라도 제발 무사히 귀가 해주셨으면 하는 바램이네요.


추가적인 내용이 나오는대로 업데이트 하도록 하겠습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