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없이 맑은 하늘

My story / / 2018. 10. 22. 10:22

고속도로를 달리다가 문득 기름 넣으려고 휴계소에 들렸는데


하늘이 정말 맑아서 한장 찍어봤습니다.



요즘 날씨만 보고 있노라면 마음이 깨끗해지는 것 같아요.


온도도 딱 개인적으로 좋아하는 적당히 차가운 ...


여러가지로 기분이 좋은 요즘 입니다.


으하핫~

'My story' 카테고리의 다른 글

진짜 이런 대란이 언제까지 이어질지...  (0) 2020.03.07
티없이 맑은 하늘  (0) 2018.10.22
옛날식 돈까스가 그리울때면요  (0) 2018.10.16
블로그 시작을 알립니당  (0) 2018.10.16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